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사 분류 > 펜션/카페 > 펜션
독립 해수 풀과 넓은 테라스가 주는 달콤한 휴식 Private Modern Pool Pension 207mile
2010년 10월 19일 (화) 11:48:16 |   지면 발행 ( 2010년 9월호 - 전체 보기 )



울진 앞 동해바다에서 수십 걸음이면 닿을 거리, 기성망양해수욕장을 걸어서 3분이면 닿을 거리에 위치한 '207mile'펜션. 그러나 서울 시청에서 펜션까지 거리는 무려 207mile이다. 그래서 펜션 이름이 207mile이다. 환산하면 333.13㎞로 자동차로 4시간 가까이를 달려야 닿을 수 있는 거리다. 특히 요즘 같은 피서철에는 5시간 아니 6시간도 감수해야 한다. 그럼에도 펜션은 문을 연 지 한 달도 안 돼 성수기 평일 · 주말 예약이 끝났다. 실마다 딸린 독립 해수 풀과 넓은 테라스가 주는 꿀맛 같은 휴식에 비하면 거리가 주는 불편함은 아무것도 아니다. 여기에 더해 직선을 강조한 모던한 스타일의 외관은 젊은 층을 사로잡기에 충분하다.

휴가 · 피서철이면 인산인해를 이루는 동해 바다. 경북 울진은 강원도와 인접하면서도 크게 붐비지 않아 최근 이곳을 찾는 이들이 부쩍 늘었다. 울진이 고속도로 나들목에서 떨어져 있다는 것이 단점이긴 하나 강원도에서 울진을 잇는 7번 국도는 바다 절경을 제공하기에 지루함을 느낄 틈이 없다. 또 그간 찾는 이가 많지 않았기에 자연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다는 것도 울진이 휴양 · 피서지로 각광받는 이유다.
이곳 토박이인 펜션지기 권연희 씨는 소유하고 있던 땅에 207mile 펜션을 앉혔다. 땅을 어떻게 활용할까 고민할 무렵 자녀로부터 펜션 사업을 권유받았는데 할 것이면 젊은이들이 선호하는 모던한 스타일이 좋겠다는 충고를 받아들여 지금의 펜션이 탄생했다. 펜션지기는 7월 1일 정식 오픈한 이후 "지인들로부터 외지인들이 207mile 가는 길만 묻는다는 소리를 듣고 인기를 실감했다"고 한다.

바다를 향해 열린 개방감 탁월
걸어서 3분 거리에 위치한 기성망양해수욕장과는 달리 207mile 앞 바닷가는 수를 자랑하는 파라솔이 없어 한산하다. 때문에 오염되지 않은 깨끗한 물을 그대로 지니고 있다는 게 큰 장점이다. 굳이 인파로 붐비는 해수욕장까지 갈 필요가 없다. 수십 걸음이면 바다에 닿으니 맨발 맛에 흠뻑 취해도 좋을 듯하다.
펜션은 바다를 최대한 끌어들이고자 단을 높여 부지를 조성했다. 몇 계단을 내리면 해송 빼곡한 조그마한 숲이 나오고 그 뒤로 백사장이 시원하게 펼쳐진다. 7개 동 모두를 복층으로 앉힌 후 2층 침실에 와이드 폴딩 윈도우를 설치한 것도 낮에는 푸른 바다를 저녁에는 노을을 새벽에는 일출을 맘껏 감상케 하기 위함이다. 바다는 객실마다 딸린 해수 풀로 들어왔다. 노랗게 바닥을 물들인 해수 풀은 현대적이면서도 화사한 멋이 나고 풀과 풀사이에 설치한 덱은 경계를 알리며 자연미를 강조한다. 또 객실마다 들인 히노끼탕은 노곤한 몸을 달래기에 그만이다.
7개 객실은 같은 모양 같은 구성을 하고 있지만 색을 달리해 차별화한 것이 인상적이다. 각각 우드Wood 그린Green 스카이블루Sky blue 오렌지Orange 블루Blue 엘로우Yellow 레드Red 컬러를 적용해 산뜻한 이미를 강조하고 한 쪽은 복층까지 시원하게 오픈시켜 실내에도 확 트인 개방감을 부여했다.

차별화한 서비스 덕에 예약률 높아
펜션과 서울 시청은 207mile 거리를 두고 있다. 그래서 펜션 이름이 207mile이다. 법정 단위로 환산하면 333.13㎞로 자동차로 막힘없이 달리면 4시간 가까이가 소요된다. 그러나 요즘 같은 휴가철에는 5시간 아니 6시간도 감수해야 하지만 펜션은 문을 연 지 한달도 안 돼 성수기 평일 · 주말 예약이 끝났을 정도로 이용객이 많다.

입지가 빼어나고 외관이 산뜻해 젊은 층 혹은 가족 단위 이용객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는데 이와 더불어 207mile의 차별화한 서비스도 빼놓을 수 없는 요소다. 앞바다에서 바로 잡은 전복으로 끓인 죽이 아침으로 제공되고 체크인과 체크아웃하는 동안에는 무료로 제공되는 커피와 허브 티로 시간을 달랠 수 있다. 방문객 편의를 돕고자 저렴한 가격에 즉석에서 출력이 가능한 폴라로이드 사진기를 대여하며 목살과 백합 조개, 각종 채소 등을 제공하는 바비큐 세트는 1인당 2만 원에 이용 가능하다.
현재 207mile 펜션 앞으로는 해안가 도로 공사가 한창이다. 내년 초면 개통돼 펜션 접근이 보다 용이해질 전망인데 이에 맞춰 펜션지기는 또 다른 계획을 준비하고 있다. 현재 창고로 쓰이는 펜션 오른편 건물을 헐고 4개 동을 더 짓는다. 지금도 예약이 많아 객실이 부족한데 도로가 개통되면 이용객이 더 증가할 것이라는 예상에서다. 객실을 늘리는 것에 만족하지 않고 수영이 가능한 대형 풀장도 설치한다.
펜션지기는 "해안가 도로 개통과 아울러 울진군에서 펜션 인근을 공원화하겠다는 계획도 내놓았다"면서 "207mile도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우리나라 펜션을 대표하는 소형 리조트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홍정기 기자 시공 및 사진제공 사람과집 080-784-0404 www.6414.co.kr 문의 207mile 054-782-2073 www.207mile.com

<Country Home News>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이전 페이지
분류: 펜션
2010년 9월호
[펜션 분류 내의 이전기사]
(2010-09-17)  구천동 33경景은 뒷전 ‘안’에서만 머물고픈 무주 리틀 프로방스
(2010-08-06)  [펜션 삼매경 Pension 三昧境] 산과 계곡이 함께하는 가족의 쉼터 - 둥지속 하얀집
(2010-08-06)  [펜션 삼매경 Pension 三昧境] 레저와 휴식, 두 마리 토끼를 잡다 - 루마인Roomine
(2010-08-06)  [펜션 삼매경 Pension 三昧境] 세계 각국의 별미를 맛본다! - 풍경 속의 오브제
(2010-08-06)  [펜션 삼매경 Pension 三昧境] 중년에 누리는 뜻밖의 삶, 펜션의 즐거움 “그래, 천천히 즐기면서 하자”
전원주택 (5,216)
펜션/카페 (238)
펜션 (135)
전원카페 (103)
전원생활 (809)
정원 (286)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펜션 이야기] 유려한 건축물...
꿈을 담은 초가집 영양 일월...
[제주 펜션] 몸은 가벼이 마...
[Cover Story] 전원생활자의...
당신이 상상하던 바로 그 파...
[부안 펜션] 대자연의 견고함...
펜션이야기 l 집처럼 편안한...
바다가 보이는 호젓한 한옥 ...
가을 정취를 닮은, 강화 더하...
펜션 이야기 섬으로 떠나는...
과월호 보기:
상호/대표자 : 전우문화사/노영선  |  사업자등록번호 : 105-41-608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4-01800호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마포 라00108  |  주소 : 서울 마포구 성산로 124, 6층 (성산동,덕성빌딩)
TEL: 02-323-3162~5  |  FAX: 02-322-8386  |  이메일 : webmaster@countryhome.co.kr
입금계좌 : 기업은행 279-019787-04-0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윤홍로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사업자정보확인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전우문화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