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사 분류 > 전원주택 > 철근콘크리트
【HOUSE STORY】 도자예술마을에 들어선 붉은 요새 이천 상가주택
2022년 1월 10일 (월) 00:00:00 |   지면 발행 ( 2022년 1월호 - 전체 보기 )

도자예술마을에 들어선 
붉은 요새 이천 상가주택
사랑하는 사람은 서로 닮아간다고들 말한다. 가족, 연인은 물론이거니와 심지어 반려동물 역시 주인의 모습을 닮는다. 그런 점에서 이천 상가주택은 건축주인 도예가 라기환 작가를 떠올리게 한다. 군더더기 없이 깔끔하지만, 어딘가 남다른 점이 눈길을 끄는 곳. 그의 자취가 느껴지는 이천 상가주택을 방문했다.

홍예지 기자
사진 박창배 기자
취재협조 ㈜서경종합건설
HOUSE NOTE
DATA
위치 경기 이천시 신둔면 도자예술로
지역/지구 계획관리지역, 지구단위계획구역
건축구조 철근콘크리트구조
대지면적 661.40㎡(200.07평)
건축면적 250.91㎡(75.90평)
건폐율 37.94%
연면적 497.21㎡(150.41평)
용적률 75.18%
설계 ㈜건축사사무소신도시21 02-536-8813
시공 ㈜서경종합건설 031-281-4541
MATERIAL
외부마감
외벽 - 적고벽돌 스무스(경기 우성세라믹)
데크(바닥) - 포천석 버너((주)미래석건)
내부마감
천장 - 수성페인트(삼화페인트)
내벽 - 수성페인트(삼화페인트)
바닥 - 포쉐린타일(바스디포)
단열재
외단열 - 준불연 비드 2종((주)동일수지)
내단열 - 비드법 1종((주)동일수지)
창호 알루미늄 시스템창호(E플러스윈도우)
현관문 LSFD 모데스티 다크(성우 스타게이트)
주요조명 LED조명(소노조명)
주방가구 주문 제작
위생기구 플랫 비데, 플랫 세면기(아메리칸스탠다드)
난방기구 콘덴싱 가스보일러(경동보일러)
길에서 바라본 이천 상가주택의 외관. 길 쪽으로는 최소한의 좁고 긴 창을 설치해 프라이버시를 확보했다.



라기환 작가의 작품처럼 정갈함이 느껴지는 1층 쇼룸.

경기도 이천시를 떠올렸을 때 생각나는 것 중 하나는 바로 ‘순수함’이다. ‘쌀밥’과 ‘도자기’ 등 흰색의 순수함이 떠오르는 이천의 각종 명물 덕분에 이천은 경기도의 대표 관광지로 자리매김했다.

이를 홍보하듯, 이천시는 신둔면에 도자기를 비롯한 미술, 공예 등 300여 개의 현대식 건물 공방이 자리한 도자예술마을 ‘예스파크’를 조성했다. 도예가 라기환 작가의 주택 또한 이곳에 터를 잡았다. 강렬한 첫인상 속 순백의 아름다움이 공존하는 그의 주택은, 이곳을 방문하는 이들로 하여금 궁금증을 자아낸다.
다양한 수납공간을 설치해 정돈된 분위기로 완성한 2층 현관. 조명으로 포인트를 주었다.

현관에서 거실 방향으로 바라본 복도 모습.
거실 창에서 중정 조망.
복도에서 본 거실.

작업실과 쇼룸, 주거 공간을 한데 모으다
쇼룸과 작업실, 주거 공간의 일체화가 필요했던 라기환 작가는 어느 날 집을 짓기로 마음먹었다. 기존에는 이러한 장소들이 한데 모여 있지 않아 작업하는 데 흐름이 끊기기도 했다고.

“아무래도 도자기를 만드는 일을 하다 보면, 집과 작업실, 쇼룸 세 군데가 유기적으로 조화를 이뤄야 할 때가 많았어요. 예전에는 지금처럼 다 함께 모여 있던 구조가 아니다 보니, 일의 끊김이 많이 발생하더라고요. 하지만 이제는 모든 게 함께 모여 있어 온전히 일에만 집중할 수 있다는 점이 가장 좋습니다.”

하지만 이곳 예스파크 단지 내에 집을 짓기 전까지는 많은 고민이 있던 것도 사실이었다. 관광객들이 드나드는 단지 특성상 프라이버시 확보 및 동종업계 작가들을 지척에 두어야 한다는 부담감이 있어서였다.

“처음에는 제 공간을 노출해야 한다는 부담감과 함께 여러 고민이 많았어요. 그런데 동종업계에 계시는 분들이다 보니, 생각이 같았나 보더라고요. 그 덕분에 서로 침범하지 않는 선에서 잘 어우러지는 방향을 잡았죠. 특히 저희 집의 설계 콘셉트 중 하나가 프라이버시 확보를 위한 차단된 구조였는데, 이렇게까지는 하지 않았어도 괜찮았겠다,라는 생각도 들더라고요.(웃음)”




아담하게 꾸민 거실과 주방 공간. 특히 주방 공간은 싱크대를 거실 쪽으로 설치해, 설거지나 요리를 하면서도 가족들의 모습을 살필 수 있도록 했다.


이천 상가주택의 외관은 붉은 벽돌이 주는 압도감으로 인해 얼핏 강렬한 인상을 받을 수 있다. 하지만 찬찬히 감상하다 보면 라기환 작가의 도자기처럼 군더더기 없는 모습이 금세 보는 이를 매료시킨다. 특히 무심하게 툭 던져진 매스는 마치 하나의 큰 덩어리로만 이루어진 것처럼 보이지만, 그 속에서도 창문의 위치와 중정을 통해 포인트를 줘 이천 상가주택만의 아이덴티티를 완성했다. 밖으로는 닫혀 있지만, 안쪽으로는 열려 있는 ㅁ자 구조의 주택은 1층의 경우 쇼룸과 스튜디오 공간만을, 거주자의 생활공간은 2층 이상으로 올려야 한다는 단지 내의 조건을 조화롭게 만족시켰다.

이에 더해 외관의 경우, 적고벽돌을 색다르게 사용해 독특함을 더했다. 시공을 담당한 (주)서경종합건설의 최종빈 대표는 “적고벽돌을 랜덤으로 깨서 울퉁불퉁한 면을 자연스럽게 보여준 외벽이 포인트 중 하나다. 이곳을 방문하는 이들의 ‘포토 존’이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루프탑도 신경 쓴 부분 중 하나다. 보통 옥상 공간은 바깥이 보이도록 난간을 낮게 두는데, 이곳은 3m 정도의 벽 난간을 세워서 바깥의 시선을 차단한 채로 가족끼리 오붓한 공간을 즐길 수 있도록 연출했다. 외부에서 보면 여기가 건물의 한 층인지 아니면 루프탑인지를 알 수 없게 만든 점 또한 재미난 요소 중 하나다”고 설명했다.
안방의 경우 드레스룸과 파우더룸을 한데 구성해 생활의 편의성을 더했다.

가늘고 긴 창을 통해 적절한 채광과 프라이버시를 확보한 방. 단출하지만 깔끔하게 정돈된 모습이 가족들의 평온한 생활을 가늠케 한다.

세면대를 따로 구성해 안쪽 욕실과의 동선을 구분한 세면실.


일의 효율과 주거 공간의 편의성을 극대화하다
이천 상가주택 내부는 1층의 경우 쇼룸과 작업실, 2층은 거주 공간과 작업 공간, 3층은 멀티 룸으로 구성했다. 이 중에서도 3층 멀티 룸은 전시 공간이나 미팅 룸 등 무궁무진한 활용이 가능하도록 개성 있게 꾸몄다. 전체적인 내부 콘셉트는 작업 특성상 밤낮이 바뀌는 경우도 적지 않았기에 이를 고려한 설계를 중점으로 이뤄졌다.

“처음 결혼하고 나서 얻은 집은 안방이 북쪽을 향해 있었고, 두 번째 집은 정남향에 위치해 있었어요. 지내면서 느꼈던 점이, 거실 공간은 볕이 잘 들어오는 게 좋지만, 방의 경우에는 평소에는 낮잠을 자거나 밤낮이 바뀌었을 경우를 대비해 낮에도 통잠을 잘 수 있는 공간으로 꾸몄으면 좋겠더라고요. 그래서 이번에는 방과 거실의 경우 중정 위주로 창을 내 많이 어둡지 않으면서도 빛이 직사광선으로 들어오지 않게끔 유도했어요.”

중정에 키가 2층 이상 올라오는 소나무를 두어 싱그러움을 더한 부분도 눈길을 끈다. 덕분에 가족들은 중정 쪽만 바라보더라도, 답답했던 마음이 싹 사라진다고.

“예전에 살던 집은 마당에는 넓은 잔디밭이 있고, 집을 둘러싼 나무가 굉장히 많은 곳이었어요. 그런데 시골에서 오래 살던 분들이 그러잖아요. 결국에는 관리상의 이유로 마당을 콘크리트로 덮는다고요. 저희 역시 지난 집에서 풀과의 전쟁을 겪으면서 이번 집에서는 최대한 편하게 관리를 하고 싶더라고요. 그래서 주차장이나 중정 등을 최소한의 공간만 두고 다 돌과 콘크리트로 덮었는데, 막상 살다 보니 약간의 아쉬움이 들더군요. 요새는 화초 키우는 재미가 얼마나 큰지 몰라요.(웃음)”

뿐만 아니라, 가족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는 대형견을 위해 자재 하나하나에도 심혈을 기울였다. 그는 “중정 바닥, 계단과 타일 재료, 벽 마감 같은 데에 대한 이해가 부족하다 보니 시공을 시작할 때 서경종합건설에서 많은 자문을 받았다”며 “개가 40kg가 넘다 보니, 관절이 좋지 않아 쉽게 미끄러지지 않으면서도 관리가 편한 자재들을 선택하게 됐다”고 전했다.
창 너머로 보이는 풍경이 인상 깊은 계단실.


3층에 위치한 멀티 룸은 전시 공간이나 미팅 등 다양한 활용이 가능하도록 연출했다.
3층 멀티 룸에서 바라본 중정 모습.
주택의 상부. ㅁ자 구조의 이천 상가주택은 옥상에도 3m 정도의 벽 난간을 세워 바깥의 시선을 완벽하게 차단했다.
멀티 룸 옆에 자리한 옥상 공간. 가족들만의 프라이빗한 일상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이기도 하다.
중정에는 키가 2층 이상 올라오는 소나무를 두어 포인트를 주었다.


자신과 가족의 삶을 다각적으로 고려한 집을 지은 라기환 작가. 그가 예비 건축주들에게 조언해 주고 싶은 말은 무엇일까.

“설계는 가능한 무조건 기간을 길게 하는 편을 추천해요. 단순히 대면 미팅만 중요한 것이 아닌, 건축주 스스로가 자료 조사를 많이 하고, 그것을 얼마큼 알고 있느냐에 따라서 집의 완성도가 달라지죠. 그래서 대다수의 사람이 ‘다음에 한 번 더 집을 짓게 되면 어떤 부분을 더 고려 해야겠다’라는 답이 나오는 것 같고요. 이렇듯 설계 진행 시 고민의 고민을 거듭하는 편이 좋을 것 같고, 시공 면에서는 처음 시작부터 마무리할 때까지 서로 신뢰를 잘 지켜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위에서 바라본 이천 상가주택의 모습. 밖으로는 닫혀 있지만, 안쪽으로는 열려 있는 ㅁ자 구조가 돋보인다.
적고벽돌을 랜덤으로 깨 울퉁불퉁한 면을 자연스럽게 표현한 좌측면이 눈길을 끈다.

<Country Home News>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태그 : 상가주택 점포주택 상가주택설계 상가주택짓기 다세대주택
이전 페이지
분류: 철근콘크리트
2022년 1월호
[철근콘크리트 분류 내의 이전기사]
(2022-01-06)  【ARCHITECT CORNER】 도시 가로와 경계가 유연한 상가주택 서울 양재 보이드 라인 Void Line
(2022-01-06)  【ARCHITECT CORNER】 만남, 작업, 거주가 공존하는 집 김포 ‘모담 살롱’
(2021-12-20)  【ARCHITECT CORNER】 프라이빗 한 마당 품은 담백한 ㄱ자 집 성남 위례 주택
(2021-12-20)  【ARCHITECT CORNER】 2021 한국건축문화대상 수상작 공유 주택 숭인공간
(2021-12-20)  【ARCHITECT CORNER】 2021 한국건축문화대상 수상작 임대주택 모아 쌓은 집 ‘Stack Together'
[관련기사]
【HOUSE REMODELING】 마감재 고유의 특성을 살린 단정함 목동 상가주택 리모델링 (2022-02-27)
【HOUSE STORY】 일, 육아, 놀이 한 번에 해결한 평창동 방주 주택 (2022-02-03)
【ARCHITECT CORNER】 도시 가로와 경계가 유연한 상가주택 서울 양재 보이드 라인 Void Line (2022-01-06)
【HOUSE STORY】 위치 고려한 공간계획 향동 헤세이 하우스 (2021-09-02)
【HOUSE STORY】 일조권으로 줄어든 공간 스킵플로어로 극복 신길동 상가주택 (2021-07-07)
【HOUSE STORY】 절제미로 차별화 준 상가주택 시흥 브릭 하우스 BRICK HAUS (2021-06-15)
【21년 06월 특집 7】 상가주택 사례 나는 이렇게 상가주택을 지었다! 4-4 (2021-06-03)
【21년 06월 특집 6】 상가주택 사례 나는 이렇게 상가주택을 지었다! 4-3 (2021-06-03)
【21년 06월 특집 5】 상가주택 사례 나는 이렇게 상가주택을 지었다! 4-2 (2021-06-03)
【21년 06월 특집 4】 상가주택 사례 나는 이렇게 상가주택을 지었다! 4-1 (2021-06-03)
전원주택 (5,543)
황토/한옥 (336)
목조/통나무 (981)
철근콘크리트 (459)
스틸하우스 외 (305)
건축정보 (1,635)
설계도면 (450)
동영상 (460)
전원주택단지 (119)
특집/기타 (798)
펜션/카페 (240)
전원생활 (887)
정원 (309)
월별목차 (5)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송파 상가주택] 전원을 품은...
[김해 철근콘크리트주택] 외...
[제주 철근콘크리트주택] 소...
[남양주 철근콘크리트주택] ...
[산청 철근콘크리트주택] 중...
[군산 철근콘크리트주택] 은...
[세종 콘크리트주택] 반려견...
[파주 상가주택] 건축주의 꿈...
[성남 상가주택] 삭막한 도심...
[수원 철근콘크리트주택] 향...
과월호 보기:
상호/대표자 : 전우문화사/노영선  |  사업자등록번호 : 105-41-608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4-01800호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마포 라00108  |  주소 : 서울 마포구 성산로 124, 6층 (성산동,덕성빌딩)
TEL: 02-323-3162~5  |  FAX: 02-322-8386  |  이메일 : webmaster@countryhome.co.kr
입금계좌 : 기업은행 279-019787-04-0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윤홍로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사업자정보확인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전우문화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