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home
기사 분류 > 전원주택 > 특집/기타
['18년 7월호 특집 2] 실속파들의 선택, 소형주택의 모든 것
2018년 7월 24일 (화) 00:00:00 |   지면 발행 ( 2018년 7월호 - 전체 보기 )

실속파들의 선택, 소형주택의 모든 것

“3평에서 살 수 있어?”
‘이게 뭔 황당한 소리야!’ 하겠지만, 작년 이맘때쯤 서점에서 호기심에 집어 든 책의 이름이 《3평 집도 괜찮아!》였다. 어떻게 3평 남짓한 공간에서 살 수 있을까 생각하겠지만, 저자 야도카리YADOKARI(크리에이티브 그룹)는 250만 엔의 스몰 하우스를 제작 판매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아직까진 스몰 하우스 바람이 미미하다. 그렇지만, 1∼2인 가구 증가와 주거문화 의식 변화,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따라 전원뿐만 아니라 도심 곳곳에서 서서히 소형주택이 퍼지고 있다.
백홍기 기자
자료협조 ㈜두센, 디자인그룹태드, ㈜성심건업, ㈜스마트하우스, ㈜에스와이패널

소형주택의 종류
소형주택은 크게 이동식과 고정식으로 나눈다. 이동식은 70% 이상 공정을 마친 주택을 차로 운송한 뒤 원하는 장소에 설치하는 것이다. 소형주택이라고 하면, 대부분 이동식주택을 떠올리는데 틀린 말은 아니다. 모듈러 공법, 컨테이너, 목구조, 경량 스틸구조 등 대부분 차로 운송할 수 있는 크기로 제작한 뒤 현장에 설치하기 때문이다. 고정식은 철근콘크리트, ALC, 황토 등의 자재를 사용해 현장에서 시공하는 방식이다. 이러한 자재 특성상 아무리 크기가 작아도 운송이 불가능하다.
소형주택의 크기는 2평부터 20평까지 다양하지만, 침실과 주방, 샤워실 등 편의시설을 갖추려면 적어도 10평 정도는 돼야 한다. 해외에선 3~5평 크기의 초소형 주택(상시 거주용)을 간간히 찾아볼 수 있지만, 국내에선 대부분 농막이나, 상업용, 레저용으로 사용하고 주거용은 10~20평 크기를 선호한다.

 
선택의 폭 넓은 소형주택, 잘 보고 판단해야
소형주택은 구조나 재료에 따라 목재와 스틸, 황토 등으로 분류한다. 소형 목조주택은 일반 목구조와 같은 2″×6″나 2″×8″ 구조재를 사용하며 주택의 규모만 작다고 보면 된다. 스틸은 경량 철골조와 샌드위치 패널, 컨테이너가 있지만, 대부분 정통 스틸하우스는 아니다. 스틸 재질을 사용하기 때문에 편의상 경량 철골조로 분류한다. 이 때문에 샌드위치 패널 주택과 컨테이너 주택을 혼동하는 소비자도 있다. 철근콘크리트나 황토주택은 크기와 상관없이 시공하는 방식과 과정이 같다. 건축비용은 공장에서 제작할 수 없어 공정 단축이 어렵고 자재 가격도 높기 때문에 다른 구조에 비해 건축비용이 비싼 편이다. 
간혹, 소형주택이 일반 주택보다 저렴하다고 생각하는 소비자가 있다. 결론 먼저 얘기하면, 평당 소요 비용은 같거나 더 많이 든다. 소형주택을 짓는다고 인건비나 자재 가격이 낮아지는 건 아니기 때문이다. 다만, 공기가 짧고 사용한 자재의 양이 줄어들어 전체 비용이 적게 들 뿐이다.

소형주택 제작비용은 구조에 따라 다르지만, 대략 350~500만 원 소요된다. 인허가, 부대시설, 조경, 정화조, 각종 인입공사 등은 일반 건축과 같이 별도다. 10평 이하의 초소형 주택은 공간이 작기 때문에 주방이나 샤워실 등 필요한 편의시설만 선택해서 설치할 수 있고, 이에 따라 같은 형태라 해도 가격이 달라진다. 업체마다 기본 자재와 마감재, 인테리어 기본 사양과 옵션 내용이 달라 같은 구조라 해도 가격을 비교하긴 어렵다.
소형주택을 선택할 땐 여러 회사의 제품을 비교하고, 어떤 구조재와 내·외장재를 사용했는지 확인해야 한다. 저렴한 가격만 보고 결정하다 보면 허접한 주택을 받아볼 수 있다. 특히, 컨테이너 주택은 결로와 방수에 의한 하자가 발생하기 쉬운 구조라 경험이 풍부한 업체를 찾는 게 중요하다.
업체는 시공뿐만 아니라 자체 설계 및 제작하는 시설도 갖춘 곳을 선택하는 게 좋다. 그래야 비용을 절감할 수 있고, 사후 관리를 받을 수 있다. 꾸준하게 시공 실적을 보이는지, 기술 노하우는 갖췄는지, 그리고 하자 부분에 대한 대처와 사후 관리는 어떻게 하는지도 꼼꼼히 따져봐야 한다.


모듈러 주택
모듈러 주택이란 건축물을 박스 형태로 공장에서 유닛화해 현장에서 블록을 쌓듯 조립하는 것이다. 모듈러 주택은 공업화 주택이라고도 하며 일정한 품질을 유지하면서 효율적인 주택 공급을 위해 정부에서 1992년 공업화 주택 인정제도를 도입했다. 모듈러 주택은 공장에서 70% 정도 완성하기 때문에 현장 공기가 짧아 비용 절감할 수 있고, 가변성이 좋아 수직, 수평으로 쉽게 증축할 수 있다. 또한, 필요에 따라 언제든 쉽게 분해할 수 있고, 90% 정도는 재활용할 수 있는 친환경 건축공법이다.

  ㈜두센 ‘씨홀스하우스’  
㈜두센은 주택, 레져, 펜션, 단지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모듈러 공법을 시행하는 모듈러 전문 기업이다. ㈜두센에선 8평부터 60평 이상 중대형 모델인 ‘씨홀스하우스’가 있다. 모듈러 기반인 모델이기 때문에 다양한 형태와 크기를 조합할 수 있다. 또한, 반건축, 반제품, 완제품 외 다양한 옵션을 제공한다. 

모델명  씨홀스하우스
구조  경량 목구조(모듈러)
면적  8평 이상
크기
   가로: 8,000㎜(8평형), 9,000㎜(9평형), 10,000㎜(10평형)
   세로: 33,000㎜
   높이: 2,800~3,300㎜
단열  글라스울 R21~R38 
인테리어
   벽: 도배(합지)
   바닥: 강화마루
   주방: 한샘
   욕실: 한샘바스 및 일반
제작기간  평면 협의 후 50일
건축비용  100㎡ 기준 3.3㎡당 약 330만 원
문의   ㈜두센 031-967-6075 www.shmodular.com
※건축비용은 부대설비와 운송비, 토목공사 등은 별도이며 주택 옵션에 따라 다르다.

  ㈜스마트하우스 ‘모듈러 홈’    
2003년 목조주택 전문 시공사로 출발한 ‘구舊나무와좋은집’은 2011년 모듈러전문 ㈜스마트하우스를 설립해 다양한 중소형 모듈러 주택을 선보이고 있다. 제품은 창고와 농막용인 ‘보급형’, 20평 이하의 ‘기본형’, 20평 이상인 ‘고급형 모델’로 크기와 옵션에 따라 나뉜다. ㈜스마트하우스는 모듈러 주택 전시장을 갖추고 있어 언제든 쇼핑하듯 자유롭게 둘러볼 수 있다.

모델명  스마트1720
구조  경량 목구조(2″×4″, 2″×6″, 2″×8″)
면적  20평
단열  캐나다 icynene 수성 연질 폼
인테리어
   천장: 편백 루버
   벽: 도배마감
   바닥: 강화마루
   창호: 3중 페어 미국식 시스템 창호
   욕실: 건식 system bath / 대림도기
지붕  이중그림자 슁글
외장재  KMEW 세라믹 사이딩
난방  건식 온돌난방
제작기간  약 30일
건축비용  3.3㎡당 약 370만 원
문의   ㈜스마트하우스 1544-7271 www.smarthousing.co.kr
※건축비용은 부대설비와 운송비, 토목공사 등은 별도이며 주택 옵션에 따라 다르다.


컨테이너 주택
요즘 주변에서 컨테이너를 다양한 건축에 활용한 사례가 종종 눈에 띈다. 컨테이너도 하나의 건축양식으로 자리 잡은 것이다. 컨테이너를 활용한 건축물 가운데 다양한 연령대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게 건대입구에 들어선 커먼그라운드 쇼핑몰이다. 이러한 컨테이너를 활용해 집을 짓는 것도 어제오늘 얘기가 아니다. 제작 과정은 모듈러와 다르지만, 컨테이너를 수직, 수평으로 쉽게 증·개축할 수 있어 가변성이 자유롭다는 점에선 닮았다. 컨테이너의 장점은 개성이 넘치는 외형이다. 또한, 산업용품을 재활용한다는 점에선 친환경적인 건축 방법이다.

  ㈜디자인그룹태드 ‘컨테이너하우스’    
㈜디자인그룹태드는 공간디자인 전문 회사다. 주택, 사무실, 상업 공간 인테리어와 컨테이너를 이용한 공간 활용으로 다양한 건축물을 보여준다. ㈜디자인그룹태드에서 이용하는 컨테이너는 일반 컨테이너보다 규모가 큰 수출용 하이큐빅 컨테이너다. 하이큐빅은 높이가 2,982㎜로 내부 천장을 마감해도 2,400㎜의 높이를 유지할 수 있어 주거용으로 적합한 크기다. 내부는 보강 후 경질 우레탄폼과 난연 2등급 패널을 사용해 견고성과 단열 성능에서 다른 구조에 비해 뒤떨어지지 않는다. 컨테이너의 장점은 안전하게 물건을 운반하는 구조물이라 튼튼하다는 점이다. 또한, 주거 및 상업용으로 개조하는 과정에서 컨테이너의 느낌을 그대로 살려내 개성 넘치는 외형을 보여준다. 다만, 개조할 때 용접한 부분이 녹슬지 않도록 주기적인 관리가 필요하다.

모델  컨테이너하우스
구조  경량 철골조(컨테이너)
면적  22평
단열
   천장: 100T 경질 우레탄 폼 + 50T 난연 샌드위치 패널
   벽: 65T 경질 우레탄 폼 + 50T 난연 샌드위치 패널
인테리어
   천장: 실크벽지
   벽: 실크벽지
   바닥: 강마루
   창호: 남선 a.l 창호
   주방: 한샘
   현관문: 방화문
외장재  청고벽돌
제작기간  약 60일
건축비용  3.3㎡당 약 350만 원
문의   ㈜디자인그룹태드 031-574-1122 http://designgrouptad.com
※건축비용은 부대설비와 운송비, 토목공사 등은 별도이며 주택 옵션에 따라 다르다.


패널라이징 주택
패널라이징 주택은 공장에서 구조용 단열 패널을 단위별로 제작해 현장에서 조립하는 방식으로 공기 단축, 인건비 절감, 정밀 시공에 의한 낮은 하자율을 나타낸다. 일반 주택은 현장 시공자의 실력과 날씨 등에 따라 골조나 단열 성능에 편차가 발생하지만, 패널라이징 공법은 뼈대에 해당하는 패널에 단열재를 채워 벽체를 만들기 때문에 조립 부분에서만 신경 쓰면 균일한 성능의 주택을 제공한다.

  에스와이하우징 ‘폴리캠하우스’  
에스와이하우징은 주택과 산업용 패널을 전문으로 제조하는 ㈜에스와이패널 주택 브랜드로 제품에 대한 신뢰성이 높다. 에스와이하우징의 구조용 단열 패널(SIP)은 구조용 합성목재 OSB 합판을 표면재로 양면에 두고, 그 사이에 난연 우레탄 단열재를 채워 내력벽으로 일체화한 제품이다. 단열 성능은 120㎜ 우레탄 단열재를 사용해 열전도율이 0.019W/mk이다. 국내 최초로 패널에 캠락CAM-LOCK 체결 방식을 적용해 특허도 받았다. 캠락은 패널을 간편하고 쉽게 조립할 수 있게 한 장치다. 또한, 캠락에 의해 패널을 손상시키지 않고 해체해 제품을 재활용할 수도 있다.

모델명  폴리캠하우스 19평형 2층 타입
구성  현관/거실/주방, 가족실, 침실1, 욕실2, 다용도실, 테라스
구조  SIP + SPF 구조목
기초  T=200 기준(설계기준 추가 옵션 적용)
면적  19평
단열  고단열 폴리우레탄(PUR)
인테리어
   내장: SY 데코타일 + 개나리 실크벽지
   주방: 하이그로시, 인조석 상판, 3구 가스 쿡탑
   창호: SY 2중 창호(로이 복층유리)
   욕실: UBR
외장재  SIP + Eurovent 방습지
현관문  SY 컬러 스틸도어
제작기간  20일(평당 1일 소요)
건축비용  3.3㎡당 약 450만 원
문의   에스와이하우징 1833-2563 www.symmall.com
※건축비용은 부대설비와 운송비, 토목공사 등은 별도이며 주택 옵션에 따라 다르다.


소형주택 제작 과정
소형주택은 크기와 구조에 따라 다르지만, 대부분 의뢰 후 30~50일 정도면 완료된다. 진행 형식은 ‘상담→설계→견적→시공→완료→사후관리’로 일반 주택과 거의 비슷하다. 소형주택이 일반 주택보다 가격이 저렴하다고 주먹구구식으로 진행할 순 없다. 체계적인 단계와 합리적인 계약 절차를 거쳐야 소비자는 업체를 믿고 맡길 수 있다. 
㈜성심건업은 2,000평 규모의 공장을 보유한 이동식 목조주택 전문 회사다. 작은 집이지만, 기획 단계부터 인허가, 제작, 시공에 이르기까지 투명하고 체계적인 원스톱 시스템을 마련했다.

<건축절차>
1 상담
 ● 일정 및 현장 현황, 진입로, 건축비용. 시공 자재 검토
2 설계계약
 ● 1차 설계: 건축주와 설계 담당자 현장 미팅 후 택지 위치 확인과 평면설계 시작
 ● 2차 설계: 평면 완성 후 3D 작업
 ● 3차 설계: 3D 완성 후 입면 마무리 단계
 ● 4차 설계: 건축 인허가 진행(건축주 비용 부담)
3 견적 단계
 ● 설계도면 시방서에 기재된 자재 및 인테리어를 바탕으로 내역 산출
 ● 총 공사비 및 부대공사비 견적 산출(정화조, 수도, 전기 토목공사 건축주 비용 부담)
4 계약 단계
 ● 설계도면과 시방서에 의한 계약서 작성 후 계약금액 지불(계약금액의 10~30%)
 ● 단계별 공정에 따른 중도금, 잔금 지불
5 시공 단계
 ● 건축 인허가 확인 후 공사 예정 공정표에 따른 공사 착수
 ● 외부, 외벽 및 지붕 공사
 ● 내부 단열재 및 목공작업
 ● 인테리어 공사(타일, 마루, 조명, 싱크대, 도기, 벽지 등)
 ● 주변 정리 및 마무리
6 완료 단계
 ● 입주 전 계약 시방서에 따른 체크 리스트 확인
 ● 입주 전 청소
7 사후관리
 ● 신속한 A/S 처리(50년 제품보증, 10년간 유지보수)

문의   
㈜성심건업 031-772-9114 www.sungshimhouse.com

<Country Home News>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태그 : 소형주택 두센 스마트하우스 모듈러 주택 컨테이너 주택 패널라이징 주택
이전 페이지
분류: 특집/기타
2018년 7월호
[특집/기타 분류 내의 이전기사]
(2018-07-23)  ['18년 7월호 특집 3] 지금은 다운사이징 시대, 실속형 소형주택 사례
(2018-06-25)  ['18년 6월호 특집 6] 바비큐를 위한 그릴부터 용품까지
(2018-06-25)  ['18년 6월호 특집 5] 시원한 여름나기 준비 선풍기, 에어컨 관리법
(2018-06-25)  ['18년 6월호 특집 4-2] 여름철 대표 아이템 수영장
(2018-06-25)  ['18년 6월호 특집 4-1] 보기만 해도 시원한 연못
[관련기사]
【HOUSE STORY】 현장 건축 최소화로 갈등 없이 지은 집 연천 모듈러 주택 (2021-10-19)
【HOUSE & VILLAGE】 홉시언스를 위한 천혜의 공간 평창 리버포레 (2021-08-02)
【21년 07월 특집 4】 빠르고 정밀 시공 가능한 OSC 공법 사례 2-2 (2021-06-24)
【21년 07월 특집 3】 빠르고 정밀 시공 가능한 OSC 공법 사례 2-1 (2021-06-24)
【21년 07월 특집 2】 모듈러·PC·패널라이징 공법이란? (2021-06-24)
【21년 07월 특집 1】 탈 현장 건축시대가 도래한다! (2021-06-24)
【ARCHITECT ESSAY】 작지만 좋은 집 6 작은 것과 적정한 것 (2021-02-09)
[ARCHITECTURE DESIGN] 분거分居; 나누어 살다 (2021-01-25)
[TINY HOUSE DESIGN] 쉬운 공간, 발코니가 있는 집 (2021-01-25)
[ARCHITECT ESSAY] 작지만 좋은 집5_숲속의 작은 집 (2021-01-22)
전원주택 (5,595)
황토/한옥 (336)
목조/통나무 (987)
철근콘크리트 (476)
스틸하우스 외 (306)
건축정보 (1,649)
설계도면 (454)
동영상 (462)
전원주택단지 (120)
특집/기타 (805)
펜션/카페 (240)
전원생활 (897)
정원 (311)
월별목차 (7)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정화조 종류와 오수 처리 시...
【HOUSE STORY】 조부모가 선...
['20년 10월호 특집 3] 전국...
【21년 06월 특집 1】 상가주...
【21년 05월 특집 4】 팬데믹...
[김창범 시인의 시로 짓는 집...
【22년 05월 특집 2】 PART ...
['20년 10월호 특집 1] 타운...
[12월호 특집]벽난로의 매력...
['18년 5월호 특집 1] 경량...
과월호 보기:
상호/대표자 : 전우문화사/노영선  |  사업자등록번호 : 105-41-60849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제 2004-01800호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마포 라00108  |  주소 : 서울 마포구 성산로 124, 6층 (성산동,덕성빌딩)
TEL: 02-323-3162~5  |  FAX: 02-322-8386  |  이메일 : webmaster@countryhome.co.kr
입금계좌 : 기업은행 279-019787-04-018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윤홍로 (02-322-1201)

COPYRIGHT 2013 JEONWOO PUBLISHING Corp. All Rights Reserved.
Family Site
회사소개  |  매체소개  |  사업제휴  |  정기구독센터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용약관  |  사업자정보확인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 전우문화사